검색

불온한 책다방 들락날락

카테고리

행사

책방 들락날락 2017 책읽기모임

[책방 들락날락 2017 책읽기모임]

16649128_1809276532730852_4047861282312365111_n

 

1년째 계속하고 있는 페미니즘 읽기와 사회과학 공부방은 2017년에도 쭉 이어집니다. 그리고 두개의 모임을 새로 시작합니다.

*모두 별개의 모임으로 각각 한달에 한번 모입니다. 물론 여러 모임에 다 참여하셔도 좋습니다.
*참가비 없습니다. 참가자격도 따로 없으며 청소년도 환영합니다.

*페미니즘 읽기 모임

1년째 페미니즘에 관한 책을 함께 읽고
이야기 나누고 있습니다. 페미니즘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도 부담없이 함께 할 수 있는 모임이에요. 우리 일상을 다룬 책부터
페미니즘의 고전까지 두루 읽어나가고
있습니다. 페미니즘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생겼다면 후회하지 않을 모임!

*미국현대사에서 힙합 읽기

미국 현대사 속에서 힙합이 어떻게 태어났으며 지금까지 이어져왔는지를 살펴봅니다. 제프 창의 <힙합의 역사>를 읽으며 각 시기의 대표적인 곡들을 감상하고, 다큐멘터리와 공연영상 등도 함께 보려고 합니다.

*사회과학 공부방

자본주의를 공부하고 있는 모임입니다. 올해에는 윤종희의 <현대의 경계에서>를 읽습니다. 자본주의의 작동 원리를 통해 18세기 산업혁명부터 2007년 금융위기까지 장기적 흐름을 다룬 책인데요. 겉으로 보기엔 복잡해보이기만하는 자본주의가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지 알고 싶은 분들은 함께 하세요.

*낭독회 시:샘

낭독할 것들과 간단한 음식을 나누는 자리입니다.
자기 곁에 있던 문장들을 챙겨
사람들과 나누는 즐거움을 알고 있다면,
혹은 알고 싶다면 함께 하세요.
문의: 010.7387.1147 / 카카오톡@들락날락

2016 들락날락 책읽기모임

2016 책읽기 모임(최종)이 시작됩니다. 우선 세개의 모임이 추진되고 있어 묶어서 알려드립니다. 잘 됐으면 좋겠네요. 관심있으심 아래 번호로 부담없이 연락주세요.

1. 현대사 불온하게 읽기

박근혜 정권의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는 우리를 화나게 합니다. 정권이 자기 입맛에만 맞는 역사를 교육하려 한다면, 우리는 이에 저항하는 한편 우리에게 필요한 역사를 우리 스스로 읽어나가는 건 어떨까요. ‘현대사 불온하게 읽기 모임’에서는 진정으로 역사를 움직인 억압과 저항의 현대사를 함께 읽어나갑니다.

*함께 읽는 첫번째 책:
조지 카치아피카스의 <한국의 민중봉기_민중을 주인공으로 다시 쓴 남한의 사회운동사 1894 농민전쟁~2008 촛불시위>

2. 핵꿀잼 페미니즘 읽기

페미니즘이 뭔데? 여성혐오가 어쨌다구? 페미나치가 뭐? 이런 질문들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고 발칙하게 토론할 수 있는 책읽기 모임을 꾸려봅니다. 이 모임에서는 어떤 고민도, 질문도, 주장도 가능합니다.
달마다 책을 정해 읽은 뒤, 모임 날 주제를 정해 난상토론을 펼치는 방식으로 진행합니다. 첫 모임은 우에노 치즈코의 <여성혐오를 혐오한다>로 시작합니다. 여성혐오는 어디서 비롯되었을까, 우리는 ‘여혐’에서 얼마나 자유로울까, 이런 질문에서 출발해 그렇다면 도대체 페미니즘이란 무엇인지 책 속에서 그 답을 함께 찾아볼 예정입니다.

*함께 읽는 첫번째 책:
우에노 치즈코의 <여성혐오를 혐오한다>

3. 스물을 시작하며

청소년이라는 이름을 벗어나는 지금. 교과서에서는 다루지 않은 나의 이야기, 세상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만들었습니다. 우리 사회가 학교 안에 가둬두려고 했지만 갇힐 수 없었던 고민에 대해 20대를 시작하는 지금 함께 이야기해보는 모임입니다. 사회, 노동, 국가와 나의 삶에 대해 고민해볼 수 있는 세 권의 책을 함께 읽을 예정입니다.

*함께 읽는 세권의 책
마르얀 사트라피의 <페르세폴리스>
조영래의 <전태일 평전>
박노자의 <당신을 위한 국가는 없다>

*모임 날짜는 참가자가 모이면 함께 정하여 1월 중에 첫모임을 가집니다.
*문의: 010.7387.1147

불온한 책다방 들락날락의 책꽂이를 채워주세요!

책꽂이1책꽂이2

책꽂이3책꽂이4

불온한 책다방 들락날락의 책꽂이를 채워주세요!

불온한 책다방 들락날락이 올 8월 22일 안산에서 문을 엽니다. 누구든 잠깐 들러 차를 마시며 책을 읽고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곳, 널리 공유할 숨은 매체들을 접할 수 있는 곳, 대안을 찾는 다양한 토론과 교육이 이루어지는 곳, 마땅히 모일 곳이 없는 모임에 공간을 제공하는 곳으로 만들어가고자 합니다. 이를 통해 다양한 대안적 실천의 네트워크를 형성해나가는 장소가 되기를 바랍니다. 이러한 공간을 만들기 위해서는 여러 사람들이 함께 읽을 책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더 많은 분들의 힘을 모으고자 들락날락   의 책꽂이를 채워나가는 프로젝트를 진행합니다.

들락날락은 독립적, 비판적 성격을 유지하기 위해 기업과 정부로부터 어떠한 후원도 받지 않습니다. 모든 운영은 들락날락을 지지하고 이용하는 개인과 단체의 후원을 통해 이루어집니다. 그래서 더욱 많은 분들의 지지와 지원이 필요합니다.

들락날락의 책꽂이를 더욱 풍성하게 하는 프로젝트

1. 잠들어 있는 책을 보내주세요!

책꽂이에 꽂혀있지만 더 이상 나에게 필요하지는 않은 책들, 혹은 <들락날락>의 책장에 꽂아놓고 여러 사람들이 함께 읽었으면 하는 책들을 보내주세요. 새책 헌책 그림책 만화책 가리지 않습니다. 인문, 사회, 문학, 과학, 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책 모두 환영합니다. 물론 공간의 성격에 어울리지 않는 자기계발서나 참고서 등은 사양합니다. 참여하시는 분들에게는 소정의 선물을 드립니다.

참여방법: 담당자에게 문의 후 직접 갖다 주시거나 택배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2. 소셜펀치 모금에 함께해주세요!

기증을 통해 마련하지 못하는 도서 구입을 위해 소셜펀치 모금을 진행합니다. 모금액은 전부 도서 구입에 사용됩니다. 모금에 참여하시면서 <들락날락>의 책장에 꽂아두었으면 하는 책을 알려주시면 우선적으로 준비하겠습니다. 모금에 함께 해주시는 분들에게는 소정의 선물을 드립니다.

(1만원 이상 음료 5회 이용권, 2만원 이상 음료 5회 이용권+트라이탄 물병)

참여방법: 소셜펀치 페이지에서 안내에 따라 모금에 참여해주시면 됩니다.
3. 정기간행물을 보내주세요!

시민사회단체, 연구소, 문화예술집단의 간행물을 정기적으로 보내주시면 공간을 이용하는 분들과 함께 나눌 수 있도록 비치하겠습니다.

참여방법: 담당자에게 연락을 남겨주시고 아래 주소로 우편발송 해주시면 됩니다.

*문의

카카오톡/텔레그램: comeandgo
전화: 010.7387.1147
이메일: comeandgo.ansan@gmail.com

불온한 책다방 들락날락 2015 기획강좌

개소 인쇄2

*참가신청은 여기로~

https://docs.google.com/…/1–OJoqz490Tbrn9RMnMRz-9…/viewform

::대한민국에서 엄마는 어떻게 만들어지는가
<엄마의 탄생> 저자와의 만남

김보성, <엄마의 탄생> 공저자.

“산후조리원, 과학육아, 성장앨범, 사교육… 엄마이자 사회학자가 바라본 ‘대한민국 엄마’의 탄생.”

8월 28일(금) 오전 11시

::힙합과 여성비하, 그 오해와 진실

강일권(흑인음악 미디어 리드머 편집장)

“쇼미더머니로 불거진 힙합 속 여성비하 논란에 관한 아슬아슬하고 애매한 경계를 명쾌하게 밝힙니다.”

9월 12일(토) 오후 2시

::지금, 페미니즘이 말해야 하는 것

윤보라(윤보라 서울대 여성학협동과정 박사과정, <여성혐오가 어쨌다구?> 공저자)

““여성혐오가 유행처럼 번지고 누군가는 한국의 페미니즘이 이상하다고 말하는 지금, 페미니즘이 말해야 하는 것.”

9월 19일(토) 오후 2시

*참가신청
카카오톡/텔레그램(ID: comeandgo) 혹은 문자메시지(010-7387-1147)로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을 보내주세요.
*기획강좌 참가비는 강좌당 4천원입니다.(청소년 무료, 대학생 2천원. 음료 1잔 제공.)

*찾아오는 길
중앙역 2번 출구로 나와서 횡단보도 건넌 후, 신협 건물 지나 오른쪽으로 직진. 온누리 부동산 건물 3층에 있습니다.

들락날락 개소식 + 기념강연

개소기념3개소기념4

*불온한 책다방 들락날락 문 여는 날 기념강연

세월호 참사 500일, “우리는 아직 대답을 듣지 못했습니다.”

김혜진(416연대 운영위원)

-8월 22일(토) 낮 2시
-신청방법: 아래 연락처로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을 적어 보내주세요.
카카오톡/텔레그램: comeandgo
      문자메시지: 010.7387.1147
      이메일: comeandgo.ansan@gmail.com
-참가비는 없습니다.

*개소식
불온한 책다방 들락날락 개소식에 초대합니다!
함께 나눌 음식과 선물을 준비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바랍니다.

-8월 22일(토) 낮 4시
-문의: 카카오톡/텔레그램 comeandgo, 전화 01073871147, 031)4871147
*찾아오는 길
지하철 4호선 중앙역 2번 출구로 나와서 횡단보도 건넌 후 신협 건물 지나 오른쪽으로 직진. 온누리 부동산 건물 3층에 있습니다.

WordPress.com 제공.

위로 ↑